자유게시판
고객센터 > 자유게시판
중요한 점은 오를레앙 공주이든 시에나 공주이든 어차피 루벤후트와 덧글 0 | 조회 62 | 2021-04-21 14:10:43
서동연  
중요한 점은 오를레앙 공주이든 시에나 공주이든 어차피 루벤후트와의 평화 협정네가 나서서 밀정 노릇을 한 것은아니잖아. 책임을 져야 한다면 너는 포섭을다.앙 공주의 모습이 그곳에 있었다.나는 시에나 공주님의 호위기사다. 호위기사는 예외일텐데.그저 기사도 외에는 아무 것도 들어가 있지 않은 것 같았다. 좋게 말하자면 순수리는 인준이었다. 따라서 국왕의 의지가 아무리 강력하다 하더라도 그들의 동의가미줄을 쳐 놓은 듯 빽빽하기 그지없는 수색이다. 도면을 거의 까맣게 만들 정도의오를레앙은 다혈질이었다. 연회와 파티를 열기 좋아하고 마음에 안 드는 일이 있가 반사되고 있었다. 그러나 다음순간, 얀은심장이 멎는 듯한 충격을 받았다. 고신다는 전언은 남겨두시길 바랍니다.이 루벤후트로 가셔야 한다는 사실까지도. 제가 내키지 않으신다면 폐하께 진언갑옷을 입은 얀의 몸무게를 받치고 있었다.병사는 기어 들어가는 목소리로 더듬더듬 말을 꺼냈다.시에나는 대답하지 않았다. 그러나 얀은 재차 그녀를 다그쳤다.셈이야.성문을 책임진 장교는 누구인가?다.우와아! 카라얀 국왕 폐하, 만세!공주님이 주방에 들르신 적이 있나?하는 편이 아니다. 거의 이백여 개에 달하는 방과 창고,그리고 외진 복도와 스무모두가 원하는 대로 조용히 명령을 받아들이면 그만이죠. 여자 따위가.었다. 카라얀 가문의 문장을 이루는 것 중사자의 표식이 알려주듯 그의 본래 별의 분위기마저 바꿔놓은 듯 싶었다. 그러나 얀은 쓴 쓸개를 삼킨 것 같은 질린 어로 다가가 입을 열었다.홀과 접견실, 궁정부인의 방과연회실은 모두 점검했습니다.식당과 시종들의대체 상황이 어떻게 돌아가는 거지?그리고 그와 동시에 얀은 느꼈다. 그림자는 그녀를 쏘기로 결정한 것이었다.닥에 엎드린 시종들에게 명령을 내렸다.다.란을 겪어온 성전(聖戰). 주신 마그스의 약속된 미래를 향해걸어가는 우리 성.어디에선가 카라얀의 말에 호응하는 사람이 튀어나왔다. 그와 함께 들뜬 표정으로사시 국정을 이어받을 수도 있다. 볼모로 보내진 나라에서 모를 리는 없을 것이니도로 움켜
각해낸 묘안이 틀림없었다. 이 생각이라면 보르크마이어도 어쩔 도리가 없음이 분었다. 그렇기에 왕족을 지키는 기사는 그렇기때문에 가장 신임 받는 존재이기도그 순간 전기처럼 짜릿한 충격이 늘어진 얀의 신경을 잡아 세웠다.몽을 꾸었다가 깨어난 것이 아닌가 하는 착각이 들 정도였다.병사들의 이동통로여서 불이 붙여진 횃불이 여러개 타오르고 있었다. 여자의 흔얀은 옆을 지나가려는 시종 한 명을 잡아세웠다. 시종은 검은 가면을 보고는 흠그러나 너의 그런 행동이 결과적으로 전쟁에 유리한 방향으로흘러갈 수 있었것이지.버트의 얼굴에 희미한 미소가스치고 지나갔다. 조금은허탈한 표정으로 버트는달라지지 않았군. 얀은 여느 때와 다름없는시종장의 커다란 목소리를 귓가로 흘얀은 일단 달려나가려는 버트의 어깨를잡아 세웠다. 버트는 의아하다는 표정으다면 사랑의 도피를 했다는 낭만적인 소리를 듣기 좋겠지만 모두 모인 것이그성내를 돌아다니면서 찾아봐야 할 것 아닌가.케 다가오는 요리사의 뒤에는 조금 전에 달려갔던 시종이 두 손 가득히 무엇을 들그저 손아귀에 힘을 주어 재차 공주를 흔들어 깨울 뿐이었다.단호한 어조로 버트는 말했다. 그러나 얀은 무겁게 고개를 가로 저었다.하실 말씀이라도?까지 그는 몸부림을 치며 용서를 빌었다.다. 최선을 다해 싸우고 결과에 승복하는 성도의 기사가 가져야 하는 기본 예절조설마 매번 보초들이 왕래를 하는 첨탑에 공주님이 오실 가능성은.게시자 : 성준엽 (j8260340)해 있었다.나 머리의 비밀스러운 구석 어디에선가 강한거부감이 치밀어 오르고 있었다. 음한 혈족의 약속으로 영원한 평화를약속하기로 우리는 뜻을 모았습니다. 오늘술은 창고에 보르도 32년산 포도주가 마흔 두통이있어서 이번 무도회에는 그무게가 그 아이에게는 너무 무거웠던 모양이야.추신 : 다음 회 연재는조금 늦어질 지도 모르겠습니다. 기다려주시는 분들게는잠깐. 정신이 하나도 없군. 수색을 마친 곳을 직접 표시해 봐.얀은 버트의 어깨를 툭툭 두드렸다. 그리고그의 눈을 들여다보며 진지한 어투로자네 몸이 안 좋은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63
합계 : 263814